경기도, 주한미군 전입장병을 위한 한국어·문화 교육 사업 실시

미8군, 용산-케이시 기지사령부 및 미7공군 인원 대상 총 20회 진행

김나리 기자 | 기사입력 2023/08/31 [06:49]

경기도, 주한미군 전입장병을 위한 한국어·문화 교육 사업 실시

미8군, 용산-케이시 기지사령부 및 미7공군 인원 대상 총 20회 진행

김나리 기자 | 입력 : 2023/08/31 [06:49]

경기도가 8월 30일부터 2023 주한미군 한국어·역사·문화 교육 사업을 한다.

 

  헤드스타트 프로그램 (사진=경기도)  © 군포시민신문

 

이 사업은 주한미군을 대상으로 한국어, 한국사 등에 대한 교육과 다양한 현장 체험 활동을 통해 한국 사회에 대한 이해 증진과 지역사회와의 갈등예방을 위한 프로그램이다. 

 

이번 교육강좌 프로그램은 올해 8월부터 11월까지로 약 20회에 걸쳐 운영될 예정이다.

 

올해는 미군 장병들의 선호를 고려, 미군 측과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실내강의와 현장 체험을 병행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구체적으로 기존 한국어·한국사 교육 등 이론교육과 함께 대중교통 체험을 통한 교통법규 체험활동, 한국의 대표적 음식인 김밥과 비빔밥을 직접 만들어보는 한식조리 체험, 용인민속촌에서의 전통 민속놀이 체험 등을 병행할 예정이다.

 

남택진 경기도 한미협력팀장은 “주한미군의 약 80%가 도내에 주둔하는 만큼, 경기도가 주한미군과 지역사회 간 우호 증진을 위해 적극 힘쓸 것”이라며 “새롭게 선정한 업체와 함께 주한미군의 한국문화 이해도 증진과 범죄율 예방, 지역사회 적응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사진기사
메인사진
'즐거운 가족 한마당' 제1회 송부동 가족명랑 운동회 열려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