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장애인콜택시 AI상담원 운영

7월 경기도 광역이동지원센터 AI상담원 운영

김나리 기자 | 기사입력 2024/05/22 [05:38]

경기도 장애인콜택시 AI상담원 운영

7월 경기도 광역이동지원센터 AI상담원 운영

김나리 기자 | 입력 : 2024/05/22 [05:38]

경기도와 경기교통공사, ㈜KT는 21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장애인콜택시 AI상담원을 올해 7월 도입‧운영하기로 했다.

 

 경기도 광역이동지원센터 AI상담원 운영 업무협약 (사진=경기도)  © 군포시민신문

 

경기교통공사 광역이동지원센터는 장애인콜택시의 시도 및 시군 간 이동에 대한 이용접수 및 배차 업무를 수행 중이나 출퇴근 등 이용 수요가 많은 시간대에 콜센터 연결이 지연되는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시군 내 이동에 대한 이용접수 및 배차에 대한 업무가 올해 7월부터 순차적으로 시군 이동지원센터에서 광역이동지원센터로 이관될 시 콜센터 연결이 지연되는 문제는 더욱 심각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경기도는 장애인콜택시 콜센터 연결이 지연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상담원 증원과 더불어 이번 협약을 통해 AI상담원을 운영한다. AI상담원은 장애인콜택시 이용자의 최근 이동지역을 분석하여 빠르게 차량접수가 완료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일반상담원와 AI상담원 연결창구를 분리하여 기존 이용자들의 혼선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오후석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장애인콜택시 운영 효율화에 대한 노력과 함께 AI상담원 운영을 통해 콜센터 연결이 지연되는 문제를 해결하여 교통약자분들의 이동 편의 증진과 이동권 보장을 위한 복지서비스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하며, “이번 업무협약으로 경기도가 AI를 행정업무에 접목하여 도민에게 향상된 도정서비스를 제공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사진기사
메인사진
[포토] 군포 속달동 다랑이논 손 모내기 이모저모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