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오피니언 > 사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8년 신년사] 지역정론지로 자리매김하겠습니다
 
발행인 이진복   기사입력  2017/12/29 [17:42]

2018년 무술년(戊戌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군포시민신문을 사랑하는 모든 독자님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함께 하시길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2017년은 박근혜정부의 탄핵에 의한 새로운 문재인 정부가 수립되고, 새 정부에 의한 적폐청산과 개혁이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이에 발맞춰 본보도 재 창간 3년 만에 인터넷 신문으로서 자리 잡아가고 있습니다. 

 

지난 7월 7일 기초단위의 지역신문으로 유례를 찾기 어려운 네이버, 다음, 구글 등 3대 포털과 검색 서비스를 제휴했습니다. 이어 지난 10월 이후부터는 매월 안정적으로 종이신문을 발간하고 있으며, 12월에는 특별호로 ‘시민, 군포의 미래를 기획하다’란 책의 형태로 출간했습니다.

 

올해는 이런 기반을 발판으로 한 걸음 더 나아가 지역 정론지로서의 자리매김하겠습니다. 

 

더구나 올해는 지방선거가 있는 해이며, 지역신문의 역할이 매우 중요한 때입니다. 박근혜 정부의 탄핵으로 노출되었던 적폐는 중앙정부에 한정된 것이 아닙니다. 지방정부에 더 많은 적폐가 쌓여 있습니다. 지방정부의 적폐를 청산하고 제대로 된 개혁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라도 지방선거는 매우 중요합니다. 그 역할을 제대로 하여 군포시민신문이 표방하는 ‘시민에 의한, 시민을 위한, 시민의 신문’을 구현할 수 있는 지역 정론지가 되도록 하겠습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12/29 [17:42] ⓒ 군포시민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