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폭염 속 분수대, 어머니와 아들

이수리 기자 | 기사입력 2021/07/27 [18:57]

[사진] 폭염 속 분수대, 어머니와 아들

이수리 기자 | 입력 : 2021/07/27 [18:57]

폭염속 분수대, 어머니와 아들 (사진=군포시)  @ 군포시민신문

 

폭염이 한창인 지난 26일 오후 군포시청 분수대에서 한 어린이가 한가로이 물줄기를 즐기고 있다. 어머니인 듯한 여성이 이를 지켜보고 있다.

 

군포시는 "어린이의 동심에서 코로나19를 이겨낼 수 있다는 희망이 보인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 '일상속에 예술을 가까이' 대야미역 굴다리 밑 세계명화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